한국나주성모님

마리아의 구원방주

나주성모님의 진실

나주성모님의 진실

공지문의 문제점들

 round.bmp 윤대주교님의 공지문

 round.bmp 최대주교님의서한

 round.bmp 최주교님 교령관련

 round.bmp 김희중주교님의 공문서

 round.bmp 나주에 관한 문답

 round.bmp 공지문에 대한 의견

 round.bmp 이분도 형제님의글

 round.bmp 김동명 알비노님글

교황청에서 온 편지들

나주관련 언론 기사들

PD 수첩과 나주 진실

가톨릭 신앙의 핵심

특수계시의 분별

 

 

1. 만일 누구든지 지극히 거룩한 성체성사 안에 참으로, 실제(實際)로, 그리고 실체적(實體的)으로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몸과 피가 그분의 영혼과 천주성과 함께 계시며, 따라서 그리스도 전체가 계심을 부정하고, 단지 그분께서 그 성사 안에 징표로서, 상징으로서 또는 능력으로서만 계신다라고 말한다면 저주받을지어다.
-트렌트공의회(DS 1651)

 

 

2. 만일 누구든지 신성하고 거룩한 성체성사 안에 빵과 포도주의 실체(實體)가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몸과 피와 함께 남아 있다라고 말하며, 빵과 포도주의 외양만 그대로 남아 있고 빵의 실체 전부가 살로 변하며, 포도주의 실체 전부가 피로 변하는 이 훌륭하고도 유일무이한 변화, 즉 가톨릭 교회에서 가장 적합하게 실체변화라고 부르는 이 변화를 부인한다면 저주받을지어다.
-트렌트공의회(DS 1652)

 

 

3. 만일 누구든지 존경받아 마땅한 성체성사에 있어서 (빵과 포도주의) 어느 한 쪽의 형상 하에서도 그리고 그로부터 분리된 각 부분에도 그리스도의 전체가 내재하심을 부정한다면 저주받을지어다.
-트렌트공의회(DS 1653)

 

 

 

   

 

 


1998년 8월 20일 이분도 형제님께 보낸 교황청 공문

2008년 4월 29일 장 알로이시오 신부님께 보낸 교황청 공문

2008년 11월 7일 김동명 알비노 형제님에게 보낸 교황청 공문

2010년 11월 13일 장신부님 보고에 대한 교황청 답변

세실리아 폴 자매님이 받은 교황청 공문

릴리아나 자매님이 받은 교황청 공문

젬마 자매님이 받은 교황청 공문


 

 

1998년 8월 20일

교황청 인류 복음화 성성

친애하는 이 분도 씨와 가족께,

귀하의 1998년 6월 8일자 편지와 함께 보내주신 나주 관련 최근 출판물들을 수취하였음을 확인드립니다.

인류 복음화 성성은 귀하가 보내주신 자료를 주의깊게 검토하였으며, 이를 보내주신 데 대하여 감사드리고저 합니다.

이 성성에서는 나주 관련 문제들에 대하여 그리고 제2차 바티칸 공의회의 여파 속에서 한국 및 다른 곳들에서 신앙 및 신앙 생활 방식에 관하여 발생된 여러 가지 문제점들에 대하여 잘 알고 있음을 확신하시기 바랍니다.

교회 안에서 신앙의 순수성을 수호해야 할 의무를 가지고 있는 분들 모두에게 성령께서 빛을 비추어 주시기를 귀하께서도 기도해주시기를 초대합니다. 한국 주교 회의의 지도에 따라서, 많이 감탄되고 있는 한국 교회의 신자들이 몇몇 개인들에 의한 미덥지 못한 논문들로 인하여 동요됨이 없이 진정한 가톨릭 신앙과 신앙 생활에 확고히 충실할 것이 희망됩니다. 천주 성령의 은총과 어김없는 성모님의 도우심에 의지하여 현재의 문제점들이 반드시 극복될 것입니다.

귀하와 한국의 가톨릭 교회 신자들 모두에게 하느님의 충만하신 축복이 내리시기를 간구드리면서,

주 안에서 여러 분들께 봉사하는

† Marcelo Zago, O.M.I.
마르첼로 자고 대주교
교황청 인류 복음화 성성 차관

 

 

★☆★... 2008년 11월 7일과
2008년 4월 29일 교황청 공문 PDF 파일 입니다.
...★☆★

(필요 하신분들 다운로드 하실수 있습니다.)

 
<2008년4월 29일 장 알로이시오 신부님께 보낸 교황청 공문>
 

 

(장 신부님께 보낸 교황청 공문 번역)

한국주재 교황대사관

광화문 사서함 393

110-603 서울, 한국

전화 (82-2) 736-5725

팩스 (82-2) 736-5738

서울 2008년 4월 29일

Prot N. 2609/08

존경하올 알로이시우스 신부님,

인류복음화성성으로부터 귀하께서 그 성성으로 보내신 의뢰 사안에 대하여 귀하께 알려드리라는 요청을 저희에게 보내 오셨습니다.

이 사안의 중대성(심각성)으로 인하여, 그리고 신앙교리성성과 복음화성성 간의 상호 합의에 의하여 나주의 현상들에 관한 모든 문제들은 신앙교리성성에서 다루게 될 것입니다. 그러므로 귀하의 의뢰를 포함한, 이 케이스에 관련한 모든 서류들이 인류복음화성성 사무실로부터 신앙교리성성으로 보내어졌습니다.

귀하의 친절한 배려에 대해 감사드리며, 이 케이스의 공정하고도 교회다운 해결을 위하여 저희들이 기도드릴 것임을 확신해 주시기 바랍니다.

그리스도 안에서,

 

서명

스테파노 데 파울리스 몬씨뇰

대리 대사

 

장 홍빈 알로이시우스 신부님

호남 아파트 C-520, 104-3

산수동 동구

광주

 

 

 

 

 
  <2008년 11월 7일 김동명 알비노 형제에게 보내진 교황청 답변>

 

  (김동명 알비노 형제께 보낸 교황청 공문 번역)

주한 교황대사관

광화문 우편함 393

110-603 서울, 한국

전화: (82) 2 736 5725

팩스: (82) 2 736 5738

  

2008년 11월 7일 서울

 

Prot. N. 247/08
Dear Mr. Albino,

인류복음화성성으로부터 당신께서 그분들께 보내신 서신들에 관하여 당신께 연락드리라는 요청을 받았습니다.

아시다시피 나주의 현상들에 관한 모든 문제들은 신앙교리성성에 의해서 다루어질 것입니다. 그러므로, 당신의 서한들은 인류복음화성성 사무실로부터 신앙교리성성으로 보내어졌습니다.

당신의 친절하신 배려에 대해 감사드리며, 이 케이스가 올바르게, 그리고 교회에 의해서 (번역자 주: 또는 교회 답게) 해결되도록 우리들이 기도드릴 것임에 대해 확신해 주시기 바랍니다.

그리스도 안에서,

Msgr. Stefano De Paulis

Counsellor

 --------------

Mr. Albino Kim Dong-Myung

924-0 Doo-Am Dong

Buk-ku, Kwangju City

 

 

 

  

 

 
  <장 신부님 보고에 대한 교황청의 답장>

 

  (장 신부님 보고에 대한 교황청의 답장 번역)

 

교황청 시성조사성
2010년 11월 13일, 로마
문서번호:  Prot. N. Var. 6409/08

 

친애하는 알로이시오 신부님께,

나주에 관한 서류들의 사본을 포함한 2010년 11월 1일자 신부님 편지에 대해 감사드립니다.

또한 베네딕도 16세 교황성하께서 저를 추기경좌에 올려주신 데 대하여 축하해주신 데 대해서도 신부님께 감사드립니다. 신부님의 기도 중에 저를 늘 기억해 주시기를 부탁드리며, 저 또한 신부님을 기도 중에 늘 기억하겠습니다.

 

                 그리스도 안에서,

                     친필 서명

            시성조사성 장관 + 안젤로 아마또, S.D.B.

 

대한민국
전라남도 나주시, 교동 107-29
장 홍빈 알로이시오 신부님 귀하

 

 

 

  


 
(독일 세실리아 폴 자매에게 보낸 교황청 공문)


 

 

 바티칸에서, 2008 2 15

경애하는 폴부인님,

교황성좌의 비서실(총무처)에서는 귀하께서 지난 1 28일자로 교황성하께 보내신 서신을 수취하였음을 증명합니다. 

또한 역시 귀하께서 지난 1 20일자로 교황성하의 개인비서에게 보내신 편지도 도착했읍니다.

높은 분부(하명)를 받들어 나는 당신께 보증합니다. 당신께서 열거한정보들에대하여 그상황들을 알게됐음이라고, 당신께 최고은총의 강복을 보내며 또다시 정중한 안부를 보냅니다.

  

                           Monsignore Gabriel Caccia

                                 Assessor

 

 

 바티칸에서, 2007 12 11

경애하는 폴부인님,

교황성좌의 비서실(총무처)에서는 귀하께서 이해 지난 10 19일 자로 교황성하께 보내신 서신과 동봉한 청원서의 서명록, 또 귀하께서 지난 11 14일과 19일에 교황성하 개인비서인 Praelat Dr. Georg Gaenswein (게오르그 겐스바인 박사) 께 보내신 편지들과 첨부물들을 수취하였음을 증명합니다.

높은 분부(하명)를 받들어 나는 당신께 보증합니다. 당신께서 열거한 정보들에 대하여
그상황들을 알게됐음이라고, 당신께 최고은총의 강복을 보내며 또다시 정중한 안부를 보냅니다.

 

                           Monsignore Gabriel Caccia

                                 Assessor

 

 

 

 


 
(릴리아나 자매님이 받은 교황청 답신)


 

< 교황청답신의 한글 번역본>

 

2005년 9월29일 바티칸 시

 

친애하는 릴리아나님께,

 

교황성하께서는 당신의 편지를 받으셨으며 당신께 감사드려 달라고 저에게 부탁하

셨습니다. 성하께서는 기도 중에 당신을 기억하실 것이며 하느님의 풍부한 축복이

당신께 내리시기를 기도드리실 것입니다.

 

(교황청서신 회답 담당자인)

 가브리엘 까치아 주교 드림

 

 

 

 


 
(젬마 자매님이 받은 교황청 답신)


< 교황청답신의 한글 번역본>

 

2007년 12월 17일


친애하는 양젬마 자매님,


교황성하께서는 당신의 편지를 받으셨으며, 성하께서는 이 답신을 당신에게 보내라고 저에게 부탁하셨습니다.


교황성하께서는 당신과 당신의 가족을 위해 기도할 것이며 당신에게 그분의 축복을 보내십니다.


몬시뇰 가브리엘 카치아

 

 

 

table-a3.gif